수원문구점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청담동킹 조회 10회 작성일 2020-09-18 15:15:47 댓글 0

본문

수원 도매문구점 다녀왔습니다! 스티커&장난감 30%할인!!

이제 곧 명절에 만날 어린 조카들을 위해서
선물을 사주려고 도매문구점에 다녀왔습니다!

인터넷 못지않은 할인가로
직접 눈으로 보고 고를수 있는 도매문구점!!

|현대문구도매|
++이용시간++
평일 09:00 - 19:00
토요일 ~17까지
주차장 있음

★ 구독, 좋아요, 댓글은 큰 힘이 됩니다!
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
★ 수원댁 블로그 - https://blog.naver.com/sudaek
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
가슈 : 우리집앞 현대문구는 가방매고 1명 들어가면 꽉차는 작은규모에,,
문구점이 그 하나 밖에없는 우리 현대문구랑 비교되네

[오래된 문방구 탐방] 수원 화성행궁 가는 길, 연무초 앞 호돌이 문구사

수원 화성행궁과 행궁동 벽화마을 가는 길목 어딘가에서 마주친
오래된 문방구 호돌이 문구사.

1966년 개교한 연무초등학교 옆에 위치하고 있었습니다.
현재 상호로 30여년을 영업 하셨고 그 이전 주인분이 10년,
또 그 이전에도 문구점이었다고 전해들었다 하셨으니
이 자리는 무려 50여년 동안 문구점이었네요!

코로나가 얼른 종식되어 아이들이 건강하게 학교에 등교하는
활발한 모습을 보고 싶다는 사장님.
촬영 허락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!
7080추억그림 Youtube : 내일 문구점떡볶이 그리고 영상올릴예정이거든요

정말 이런문구점이 있네요~~^^
여긴철원인데도 문방구가 없어요~~
영상 풀로 갑니다요
넘 감사합니다
꾸욱 누르고갑니다~~^^
시바F94 : 안녕하세요~ 수원 연무초등학교 생각나서 검색해보니 딱 올라와있네요. 2007년 40회 졸업생 입니다. 이때 친구들 엄청 많았었습니다. 저 아주머니 아는분입니다. 추억이 새록새록
Young Kim : 수원화성 갈때 들려봐야겠어요ㅎㅎ
어릴때 다니던 흑석동 돼지문방구가 그립네요 ㅋㅋ
허형규 : 수원에 사시는분은 좋아요 표시 해주세요








자세히 보기
전 영화초등학교에 다닙니다
허형규 : 저도 수원에 살아요!!~~
야옹이 : 보물섬찾기
로브Roblox : 여기 나 많이갔던 문방군데 ㅋㅋㅋ
코로나 때매 못감
초능력자 : 저 지금 연무초등학교 6학년 학생입니다 되게 생각이 나요 여름에는 저기서 아이스크림 많이 먹고 하는데...... 오늘 학교 끝나고 한번 가봐야 겠네요 그리고 운동장 쪽이 정문이고 그 반대가 후문입니다!
초능력자 : 옆에 남양은요 몇년 전에 공사해서 옛날 느낌이 안나요 ㅠㅠ
판다를보면하트를누르게되 : 여기에서 제가 원하는 오래된 고전인형이 있는데...하하 수원이라...전주에서 참 머네요ㅠ 흙 영상 감사합니다/ 전주는 다 페이ㅍ, 알ㅍ 이런 차이즈업 문구점이라....참

[오래된 문방구 탐방] 서울 잠동초 앞 장미 종합 상가, 가나안 문구, 뽀빠이 분식 옆 만남 분식

점심 시간 잠깐 짬내서 회사 근처 오래된 문방구를 탐방해보았습니다.
이렇게 가까운 곳에 40년간 영업해오신 문구점이 있었네요
그리고 예상외의 득템까지..
촬영 허락해주신 사장님께 감사 드립니다.
건강하세요 !
망고 : 저기 떡볶이집 제 최애 떡볶이인데 ㅠㅠ
배고프네요 ㅠ
망고 : 저희 집이에요 ㅎㅎ
이렇게 보니까 색달라요 ㅎㅎ
판다를보면하트를누르게되 : 제 외사촌 동생이 다니던 학교네요... 동네가 참잘살아서 부러웠던/ 잼난 영상 감사합니다!
애플 : 서울에 이런곳이 잇엇구나
신기하다
개발이안된 골목인가요?
템버린을 발견하신게넘웃겨욬ㅋㅋㅋ
KIM성호 : 코로나로 인해서 장사도 잘 안되실텐데 만두까지 서비스로.. 정말 훈훈한곳이네요
그랭구아르 : 두드리는 부위가 섬유처리 된 거 보니 나름 고급형 템버린 같네요.
80년대 국민학생 소지품이란게 어찌 보면 일종의 신분 증서의 성격이 강했던 것 같아요.
리코더만 해도 부잣집애들은 3단 분리 되는 3000원 짜리를 사용 했었고
서민 가정 애들은 2단 분리 되는 1000원 짜리
결손 가정 아이들은 하얀 색 통짜 300원 짜리를 사용하곤 했죠.
가장 애증이 갈리던 건 도시락 반찬이었던 것 같습니다.
암만 용을 써도 도시락 반찬 만큼은 진짜 집안 형편 감출 도리가 없었어요 ㅎㅎㅎ
지금 학생들이라고 빈부격차에 따른 스트레스가 왜 없겠습니까마는
급식과 교복, 그리고 학교에서 자체 제공되는 준비물등이 최소한의 방어구 역할을 해 주지 않나 생각됩니다.
Dorie Chung : 제가 다니던 학교 ㅎ
동네김형 : 캐릭터 그려진 탬버린 추억돋네ㅋ

... 

#수원문구점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전체 544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jdi.re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